× 전시회 안내 출품제품 참가업체 정보 전시회 뉴스 부스도면 사전등록
× 카카오톡 페이스북 밴드 블로그
홈 > 전시회 뉴스

전시회뉴스

[동영상뉴스][KIMEX 2020]할더·룀헬드 코리아(주), 효율·작업자 건강 모두 잡는다

김준호 대표 “작업물 위치 이동할 수 있는 ‘센트릭’ 통해 효율 상승 기대”

기사입력 2020-08-13 07:20


할더·룀헬드 코리아 김준호 대표


과거 제조현장의 관심사가 장비의 효율성에 국한됐다면, 최근 들어서는 작업자들의 건강에 대한 관심이 날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특히, 과거에 비해 산업안전보건법 등이 강화됨에 따라 제조업체들 역시 이에 관련된 제품들을 다양하게 선보이고 있다.

지난달 21일 개막해 24일까지 나흘간 창원 CECO에서 열린 한국기계산업진흥회(KOAMI·기진회·기산진) 주관, 경상남도·창원시의 공동 주최로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열린 ‘2020 한국국제기계박람회(Korea International Machinery Expo 2020, 키멕스, 이하 KIMEX 2020)’에 참가한 할더‧룀헬드 코리아(주)는 작업자들의 근골격계 질환을 방지할 수 있는 장비인 ‘센트릭’을 선보였다.

독일 기업인 할더와 룀헬드가 50:50으로 지분을 투자해 만든 한국지사인 할더‧룀헬드 코리아(주)는 1996년에 설립돼 내년에 창립 25주년을 맞이하게 된다.

이번 KIMEX 2020에서 할더‧룀헬드 코리아가 선보인 제품은 ‘센트릭’이라는 제품으로 500킬로에서 2톤까지의 중량물을 조립하거나 수리할 때 사용할 수 있는 장비다.



할더‧룀헬드 코리아의 김준호 대표는 “우리나라 현실에서는 작업물을 호이스트로 들어올린 뒤, 작업자가 작업물의 밑에 들어가서 조립해야 했고 위나 아래를 조립하려면 작업자가 직접 몸을 움직여야 했다”며, “센트릭은 작업물을 매달아놓은 상태에서 앞뒤 90도 틸팅과 360도 회전, 50센티미터 가량의 수직운동이 가능하기 때문에 작업자가 가장 편한 자세로 좀 더 꼼꼼히 할 수 있어 품질 상승으로 이어질 수 있게 하는 장비”라고 소개했다.

“센트릭을 이용하면, 작업자가 자신에게 가장 편안한 자세에서 작업을 할 수 있기 때문에 산업안전보건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요즘 같은 시기에 근골격계질환 발생을 방지할 수 있다”고 말한 김 대표는 “아울러 공작물 회전 시 소요시간과 작업에 필요한 인원도 감소하고 저소음 모터를 사용해 쾌적한 작업환경을 조성할 수 있어 효율도 높아진다”고 언급했다.

김준호 대표는 “코로나19로 인해 전세계 경기가 안 좋고 한국도 여파가 있는데다가, 제조업 중심지역인 창원의 경기도 좋지 않지만 전시회를 통해 지역 경기가 활성화되길 바라는 마음과 함께, 할더‧룀헬드 코리아가 보유한 고품질의 독일제품을 소개하기 위해 KIMEX 2020에 참가했다”고 말했다.

참가업체 전시제품

Moon Lifter 전동밸런서

Moon Lifter 전동밸런서
Moon Lifter는 하중 센서를 내장하고 있어, 힘과 위치를 감지함으로써 워크의 오르내림을 모터의 힘으로 서포트하는 전동 밸런서 입니다. 최대하중 480 kg의 중량물을 매달아 가벼운 힘으로 이동시키는 장치로 매달린 중량이 제로가 되도록 모터로 균형을 잡기 때문에 가벼운 힘으로 정밀한 위치를 결정할 수 있고, 진동도 발생하지 않습니다. 1) 손쉬움 : 배선은 AC 100V의 전원만 필요합니다. 에어공급원, 에어 배관은 필요하지 않습니다 2) 안전성 : 전동이므로 유저에게 알맞은 안전 대책이나 상한/하한 설정, 속도설정등의 튜닝이 가능합니다. 속도/위치 제한이나 비상 정지시의 브레이크 기능등이 탑재되어 있습니다. 3) 조작성 : Operator의 힘을 감지하여 어시스트하기 때문에 조작에 편리한 Smooth Motion을 구현하였습니다. 4) 정밀함 : 체인의 장력과 속도를 측정하여 출력을 조정함으로써 워크 밸런스를 제어합니다. 짐의 중량에 관계없이 가벼운 힘으로 상하운동을 컨트롤 할 수 있습니다.

커플링

커플링
축과 축을 연결해 동력을 전달하기 위해 사용하는 부품으로 많은 종류의 커플링을 통해 축의 고정 방법을 다양하게 선택할 수 있습니다.

산업데이터 분석을 위한 클라우드, 머신러닝 기반 스마트팩토리 IoT 플랫폼, 윔팩토리(WimFactory)

산업데이터 분석을 위한 클라우드, 머신러닝 기반 스마트팩토리 IoT 플랫폼, 윔팩토리(WimFactory)
윔팩토리(WimFactory)는 스마트팩토리 IoT 디바이스 위콘과 스마트팩토리 통합관리 플랫폼 윔엑스로 스마트팩토리를 보다 쉽게 구축하는 플랫폼 입니다. 측정센서와 위콘을 연결해 생산설비에 부착하면 위콘이 설비의 실시간 데이터를 빠르고 정확하게 수집해 클라우드에 저장합니다. 이와 동시에 윔엑스에서는 머신러닝, 빅데이터 기술을 기반으로 데이터를 분석 및 시각화하여 대시보드를 통해 사용자에게 실시간 설비 작동현황을 보여줍니다. 윔팩토리는 현재 고무/플라스틱, 자동차/철도, 철강/금속, 공작기계, 반도체, 섬유/봉제 등 분야의 10개 기업을 대상으로 적용 및 운영 중에 있으며 국내 뿐만 아니라 중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현지에서도 윔팩토리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Axiom CNC CMM

Axiom CNC CMM
4개의 다른 사이즈로 Y축 이동이 1500mm 까지 가능한 빠르고 정확하고 안정적인 CMM
이전제품 보기 다음제품 보기 전시제품 더보기

[동영상뉴스][KIMEX 2020]할더·룀헬드 코리아(주), 효율·작업자 건강 모두 잡는다

김준호 대표 “작업물 위치 이동할 수 있는 ‘센트릭’ 통해 효율 상승 기대”

기사입력 . 2020-08-13 07:20:53


할더·룀헬드 코리아 김준호 대표


과거 제조현장의 관심사가 장비의 효율성에 국한됐다면, 최근 들어서는 작업자들의 건강에 대한 관심이 날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특히, 과거에 비해 산업안전보건법 등이 강화됨에 따라 제조업체들 역시 이에 관련된 제품들을 다양하게 선보이고 있다.

지난달 21일 개막해 24일까지 나흘간 창원 CECO에서 열린 한국기계산업진흥회(KOAMI·기진회·기산진) 주관, 경상남도·창원시의 공동 주최로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열린 ‘2020 한국국제기계박람회(Korea International Machinery Expo 2020, 키멕스, 이하 KIMEX 2020)’에 참가한 할더‧룀헬드 코리아(주)는 작업자들의 근골격계 질환을 방지할 수 있는 장비인 ‘센트릭’을 선보였다.

독일 기업인 할더와 룀헬드가 50:50으로 지분을 투자해 만든 한국지사인 할더‧룀헬드 코리아(주)는 1996년에 설립돼 내년에 창립 25주년을 맞이하게 된다.

이번 KIMEX 2020에서 할더‧룀헬드 코리아가 선보인 제품은 ‘센트릭’이라는 제품으로 500킬로에서 2톤까지의 중량물을 조립하거나 수리할 때 사용할 수 있는 장비다.



할더‧룀헬드 코리아의 김준호 대표는 “우리나라 현실에서는 작업물을 호이스트로 들어올린 뒤, 작업자가 작업물의 밑에 들어가서 조립해야 했고 위나 아래를 조립하려면 작업자가 직접 몸을 움직여야 했다”며, “센트릭은 작업물을 매달아놓은 상태에서 앞뒤 90도 틸팅과 360도 회전, 50센티미터 가량의 수직운동이 가능하기 때문에 작업자가 가장 편한 자세로 좀 더 꼼꼼히 할 수 있어 품질 상승으로 이어질 수 있게 하는 장비”라고 소개했다.

“센트릭을 이용하면, 작업자가 자신에게 가장 편안한 자세에서 작업을 할 수 있기 때문에 산업안전보건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요즘 같은 시기에 근골격계질환 발생을 방지할 수 있다”고 말한 김 대표는 “아울러 공작물 회전 시 소요시간과 작업에 필요한 인원도 감소하고 저소음 모터를 사용해 쾌적한 작업환경을 조성할 수 있어 효율도 높아진다”고 언급했다.

김준호 대표는 “코로나19로 인해 전세계 경기가 안 좋고 한국도 여파가 있는데다가, 제조업 중심지역인 창원의 경기도 좋지 않지만 전시회를 통해 지역 경기가 활성화되길 바라는 마음과 함께, 할더‧룀헬드 코리아가 보유한 고품질의 독일제품을 소개하기 위해 KIMEX 2020에 참가했다”고 말했다.
김진성 기자 weekendk@kidd.co.kr